성악연주 5번

성악연주 5번 조국의 적 Nemico della Patria 죠르다노 오페라 안드레아 셰니에 지휘 김신일 바리톤 권용만

성악연주 5번 ‘조국의 적’
Nemico della Patria
죠르다노 오페라 “안드레아 셰니에”
지휘 김신일
바리톤 권용만

 

Nemico della Patria
Opera Andrea Chenier by Giordano

성악연주 5번

‘조국의 적’  Nemico della Patria 는 움베르토 죠르다노의 오페라 안드레아 셰니에 에 나오는 아리아 입니다

이 오페라는 프랑스혁명을 배경으로 만들어진 오페라죠,  주인공인 제라르는 혁명의 지도자로 셰니에를 기소하려고 기소장을 쓰면서 부르는 아리아입니다

바리톤이 부르는 아리아중에 아주 유명한 아리아 중의 하나 입니다 바리톤인 저의 레퍼토리중의 하나이기도 합니다

바리톤 권용만선생님이 불러 주셨습니다

바리톤 권용만 선생님은 소리가 아주 부드러워서 이 노래에는 약간(?) 안어울릴수도 있지만 잘 표현해 주셨습니다

Nemico della patria

Nemico della Patria?!
È vecchia fiaba che beatamente
ancor la beve il popolo.

Nato a Costantinopoli? Straniero!
Studiò a Saint Cyr? Soldato!
Traditore! Di Dumouriez un complice!
E poeta? Sovvertitor di cuori e di costumi!

Un dì m’era di gioia
passar fra gli odi e le vendette,
puro, innocente e forte.
Gigante mi credea…
Son sempre un servo!
Ho mutato padrone.
Un servo obbediente di violenta passione!
Ah, peggio! Uccido e tremo,
e mentre uccido io piango!

Io della Redentrice figlio,
per primo ho udito il grido suo pel mondo
ed ho al suo il mio grido unito…
Or smarrita ho la fede
nel sognato destino?
Com’era irradiato di gloria
il mio cammino!

La coscienza nei cuor
ridestar delle genti,
raccogliere le lagrime
dei vinti e sofferenti,
fare del mondo un Pantheon,
gli uomini in dii mutare
e in un sol bacio,
e in un sol bacio e abbraccio
tutte le genti amar!
e in un sol bacio e abbraccio
tutte le genti amar!